BLOG main image
분류 전체보기 (128)
Ma vie (51)
La Musique (54)
Le Cinema (2)
Le Livre (1)
Le Voyage (6)
Misc. (13)
Lynchburg Realtors
Lynchburg Realtors
read the full info here
read the full info here
télécharger facebook pirater..
télécharger facebook pirater..
emulateur ps3
emulateur ps3
celebs
celebs
20,665 Visitors up to today!
Today 0 hit, Yesterday 1 hit
daisy rss
tistory 티스토리 가입하기!
2010. 3. 13. 21:04

사고 싶은 것들이 많아지는 요즘이다.
옷, 화장품, 악세사리 등도 정말 갖고 싶지만.....
역시나 가장 사고 싶은 것은 음반이다.
사도 사도 끝이 없는 쇼핑의 전형적인 특성을 갖고 있는 품목인 음반ㅜㅜ
음악은 들으면 들을수록 살 것이 더 많아진다는 단점이 있다.

일단 낭군님께서 일본 콘서트에서 2000년대 음악을 많이 연주하셨다는 얘기를 들었다.
이런 젠장. 나는 6,70년대 음반밖에 없는데...ㅠㅠ
그나마 'Together through life'가 하나 있다.
그래서 인터넷 교보에서 찾은 것이 <Bob Dylan Triology>
<Time out of mind>, <Modern Times>, <Love and Theft> 세 장으로 이루어져 있다.
일단 주문은 해 놓았는데 입금할 수 있을지 모르겠다.
이번달에 돈을 벌면서 그 기쁨에 여기저기 돈을 좀 썼기 때문에...흑!

그리고 Roy Orbison의 앨범이 정말정말정말정말정말정말 갖고 싶다.
<Black and White Night> DVD를 보면서 더욱 Roy Orbison이 좋아졌다.
어떻게 저런 음악을 만들 수 있을까...
리듬, 멜로디, 그리고 목소리까지 다 좋다.
그래서 앨범을 찾아보았는데 베스트만 있고 정식 앨범은 거의다 품절...ㅠㅠ
돈이 쪼꼼만 모이면 꼬옥 사야겠다.

그 밖에 Jeff Beck <Blow by blow>도 들어보고 싶고 Eric Clapton <Slowhand>도 갖고 싶고
Van Morrison <Into the Music>도 갖고 싶고 Rolling Stones <Exile on Main St>도 갖고 싶고
R.E.M. <Out of TIme>도 갖고 싶고 Tom Waits, Elvis Costello 등등 이밖에 수없이 많은 앨범들...
갑자기 생각하려니 잘 기억이 안난다.

엄마가 옷사주는 대신 CD를 사줬으면 하는 바람이 있는건 아니지만(ㅋㅋㅋ)
옷값의 반만이라도 내게 CD를 사라고 줬으면 좋겠당~
나중에 엄청 큰 음반매장 사장이랑 연애했음 좋겠당ㄲㄲ
그리고 CD 1억장을 들고와서 프로포즈하면 결혼할 수도 있을것 같다!!!

아 봄맞이 아이섀도우도 사야하고 6월이나 7월에 머리도 해야하고
가방도 사야하고 책도 사야하고 아이폰도 사고싶고(ㅋㅋ) 술도 마셔야하고.............
나도 무소유의 삶을 실천할 수 있었으면 좋겠당~ 에휴

숙제하려고 컴퓨터 켰는데 블로그에 포스팅을 두개나 해버렸당.

'La Musique' 카테고리의 다른 글

Red Hot Chili Peppers  (3) 2010.03.28
No Music, No Life  (8) 2010.03.21
사고 싶은 음반  (6) 2010.03.13
낭군님 콘서트 예매*^^*  (2) 2010.02.17
Let it Bleed  (4) 2010.01.07
ROCKERS 12/12 공연  (0) 2009.12.18
원열 | 2010.03.16 17:20 | PERMALINK | EDIT/DEL | REPLY
로이 오비슨은 베스트 사서 들으면 됩니다.
http://hyangmusic.com/View.php?cate_code=OLDP&code=898&album_mode=music
이거 사면 되는데, 여기선 품절이네......
샛별☆ | 2010.03.17 12:45 신고 | PERMALINK | EDIT/DEL
저두 저거 사고 싶은데 핫트랙스도 품절 ㅠ_ㅠ
아 10년만 늙었어도 사고 싶은 음반들 샀을 수 있었을텐데..ㅎㅎ
mikstipe | 2010.03.17 08:40 신고 | PERMALINK | EDIT/DEL | REPLY
전 중학교 2학년때 그가 K.D.Lang과 불렀던 <Crying>과 영화 [블루벨벳] OST였던 것도 모르고 뮤비를 보게된 <In Dreams>로 인해 로이 오비슨에게 빠져버렸죠. 정말 죽이는 보이스에요.

사실 로이 오비슨의 정규 앨범을 구한다는건 좀 무모해요..ㅋㅋ 찾기도 워낙 힘들고...
2장짜리 베스트 앨범 흑백빽판을 청계천에서 구해서 듣던 시절이 있었죠.
님께 이 CD를 추천합니다. 이거 한 장이면 거의 중요곡은 다 들었다고 봐도 무방해요.

http://www.aladdin.co.kr/shop/wproduct.aspx?ISBN=U582633463

중고CD라서 원가에 비해서는 저렴하게 살 수 있을 듯...^^;;
샛별☆ | 2010.03.17 12:46 신고 | PERMALINK | EDIT/DEL
오호라 고맙습니다^^!
어떻게 로이오비슨은 그런 목소리를 갖고 태어났을까요..
여자라도 그런 목소리를 갖고 싶다는..ㅎㅎㅎ
김독 | 2010.04.27 18:11 | PERMALINK | EDIT/DEL | REPLY
아시는 분 소개로 잠깐 들렀는데,, 음악적 열정이 정말 뜨거우신거 같아요.

시간 날때마다 가끔씩 놀러 올께요.

참고로 밥 딜런을 그닥 사랑하진 않지만, 저는 젤 맘에 드는 앨범으로 노 머시를 꼽고 싶어용^^
샛별☆ | 2010.04.27 23:49 신고 | PERMALINK | EDIT/DEL
안녕하세요~ 김독님 알고 있는데.. 신기하네요ㅎㅎ
핫트랙스에 기고하시는 글들 잘읽고 있습니다.
이즘에서도 쓰신 몇몇 글들을 읽은 기억이 나네요~
요즘 제가 포스팅이 뜸한데 그래도 가끔 놀다가셔요^^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